AB
{{maindata.mainmenu}}

중국 돼지열병 사태를 어떻게 봐야 할까?

작성자: 존 린(John Lin) AB 중국 주식 포트폴리오 매니저, 스튜어트 래(Stuart Rae) 아시아-태평양 가치주 CIO

2019년 5월 20일

원문: Evaluating the Effects of China’s Pork Crisis

중국의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사태는 자국의 돈육 공급시장에 큰 타격을 입혔을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의 동물성 단백질 가격에도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이번 사태는 중국이라는 거대 주식시장에 접근하는 투자자들은 무역전쟁의 불확실성을 계속 염두에 두면서도 중국 내부 문제에 대한 철저한 리서치도 빼놓지 말아야 한다는 사실을 일깨워주고 있다.

중국은 전 세계 돼지고기의 절반가량을 생산하고 소비할 만큼 돼지고기를 사랑하는 나라다. 하지만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은 현재까지 알려진 백신이나 치료법이 없기 때문에 중국의 축산 농가들은 엄청난 규모의 돼지 떼를 살처분 할 수밖에 없었다. 일부 애널리스트들은 올해 말까지 중국의 돼지고기 생산량이 최대 30% 감소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고 있다. 이번 중국의 사태는 전 세계 육류시장에 심각한 공급 부족 문제를 야기시킬 수 있다.

가격 부담으로 중국인들이 돼지고기가 아닌 다른 육류를 먹기 시작하면 어떤 현상이 벌어질까? 먼저 축산육 가격이 상승하게 된다. 이로 인해 향후 수년간 육류 소비량이 감소하고, 소비자들의 육류 소비 행태와 기호가 달라지게 될 것이며, 사료를 먹일 돼지의 개체수가 줄어들어 곡물 가격은 하락하고 말 것이다. 또한 중국의 인플레이션이 상승하고 경기부양을 위한 중국인민은행의 완화적 통화정책에도 차질이 빚어질 전망이다.

앞으로 예상되는 이러한 변화들은 투자자들에게 도움이 될 만한 몇 가지 분석을 가능하게 한다. 예를 들어, 중국, 브라질, 그리고 유럽의 돼지고기 사육업자들은 돼지고기 가격의 상승으로 수혜를 입게될 것이다. 또한 돼지고기에 대한 대체 수요로 인해 닭고기 전문기업 주식에 대한 수요도 늘어날 것이다. 반면, 동물 사료 및 곡물을 판매하는 기업들은 영업환경이 악화되어 주가가 약세를 보일 수 있다.

이러한 분석은 중국의 돼지열병 사태와 무역전쟁 불확실성은 같은 악재이면서도 분명한 차이가 있다는 점을 잘 설명해 준다. 무역전쟁의 경우, 정치적 이슈와 관련되어 있기 때문에 무역전쟁의 잠재적 영향력을 예측하기는 매우 어렵지만, 돼지열병 사태의 경우, 농산물 시장, 축산육 가격, 관련 산업 및 개별기업 등에 미치는 영향력 등에 대한 의미있는 예측이 가능하다.

이번 돼지열병 사태는 투자자들이 중국 시장에 접근하려고 할 때 무역전쟁 외에도 다른 여러가지를 고려해야 한다는 사실을 상기시켜 준다. 무역전쟁이 심화되더라도 13억 중국인들은 생활에 필요한 기본적인 소비를 계속 이어갈 것이다. 약 3,000개 이상의 기업들로 구성된 중국 A 주 시장에는 소비자의 소비 습관이나 제품 가격 변동으로 수혜를 입게 될 기업들을 얼마든지 찾을 수 있다.

투자자들은 전 세계 기업들이 계속되는 위기상황 속에서 긍정적인 또는 부정적인 영향 중 어떤 영향을 받게 될 지 주의 깊게 살펴볼 필요가 있다. 이번 돼지고기 사태는 변동성 높은 중국 주식시장에서 매력적인 투자 대안을 발굴하기 위해 산업이나 섹터 전반을 아우르는 철저한 상향식 리서치가 투자 판단에 얼마나 중요한 영향을 미치는 지를 다시 한번 확인시켜 주고 있다.

상기 견해는 AB내 모든 운용팀의 견해를 나타내는 것은 아닙니다. 본 자료는 정보 제공만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특정 증권 및 상품의 매수∙매도 권유, 투자 조언 또는 추천으로 해석되어서는 안됩니다. 본 자료에 제시된 견해 및 의견은 AB의 내부적 예측에 기초하며, 미래 시장 성과에 대한 지표로 삼을 수 없습니다. 이 자료에서 언급한 어떤 전망이나 견해도 실현된다는 보장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