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
{{maindata.mainmenu}}

英 보수당 압승에도 지속되는 브렉시트 불확실성

작성자: 데런 윌리엄스(Darren Williams) AB 글로벌 경제 리서치 디렉터

작성기준일: 2019년 12월 16일

원문: Now Boris Can Get Brexit Done—But How?

최근 진행된 영국 총선에서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가 이끄는 보수당은 650석 중 365석을 차지하며 결정적인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존슨 총리는 ‘브렉시트 완수’라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강력한 권한을 위임받게 됐다. 브렉시트 합의안을 추진하기 위해 필요한 정치적 동력을 확보하고 당내 분열 가능성을 관리하는데 있어 이전보다 훨씬 더 좋은 입지를 구축한 것이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합의안이 결국 어떤 모습으로 도출될지는 여전히 불확실한 상태로 남아있다.

영국이 내년 초 유럽연합(EU)을 탈퇴하려 할 것이라는 데에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 다만 중요한 문제는 존슨 총리가 영국 국민들로부터 건네받은 권한을 어떻게 사용할 것인가이다. 이와 관련해 일각에서는 그가 이번 총선 승리를 바탕으로 브렉시트 전략에 수정을 가하고 소프트 브렉시트를 추진할 수 있다는 관측이 제기된다. 이는 사실상 영국이 규제 및 무역협정 측면에서 과거 EU에 함께 속해 있었던 국가들과 밀접한 관계를 이어가고, 분담금을 계속 지불해야 할 지도 모른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러한 예상은 분명 시장에서(그리고 EU에서) 보다 선호하는 결과일 것이며, 현실화된다면 파운드화 가치를 즉각적으로 상승시킬 수 있다. 하지만 소프트 브렉시트의 실현 가능성에 과도한 비중을 두는 데에는 신중할 필요가 있다. 이 시나리오의 주된 지지층은 영국이 EU를 떠나지 않길 바라는 잔류 진영에 속한 사람들이거나 이번 선거의 결과를 제대로 해석하지 못한 사람들일 가능성이 높다.

물론 그렇다고 해서 소프트 브렉시트의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할 수는 없다. 존슨 총리가 지금까지 강한 일관성을 보여온 인물은 아니기 때문이다. 하지만 소프트 브렉시트를 추진하기 위해서는 영국 총리가 EU에 브렉시트 전환기간을 2020년 말 이후로 연장해달라는 요청을 해야 하고, 이는 연장 기간동안 영국이 EU에 분담금을 지불해야 함을 의미한다. 많은 보수당원들처럼, 이번 투표에서 존슨에게 표를 던진 유권자들은 이 같은 궤도수정을 중대한 배신행위로 간주할 것이다. 이에 따라 2020년 말 하드 브렉시트를 통해 영국과 EU의 관계가 훨씬 더 파괴적으로 단절될 위험성 역시 여전히 존재한다.

그렇다면 앞으로 브렉시트는 어떻게 전개될까? 좋은 소식이 있다면 최근 몇 년 만에 처음으로 영국에 강력하고 안정적인 정부가 들어섰고, 노동당이 국정을 운영하게 될 경우 발생할 수 있는 정책적 불확실성에 대한 우려가 적어도 당분간은 사라졌다는 사실이다. 존슨 총리는 전통적으로 노동당에 투표했었던 자신의 새 지지층을 만족시키기 위해 적절한 재정적 부양책을 활용할 것으로 보인다. 이는 영국 경제에 긍정적으로 작용하겠지만 하드 브렉시트의 리스크가 가시지 않은 상태에서는 영국 경제가 큰 폭의 성장 반등을 거두기 어려울 가능성이 높다.

파운드화도 마찬가지다. 이번 선거에서 보수당의 승리 이후 파운드화 가치는 단기적으로 상승 여지가 있으나 EU와의 미래 교역관계에 대해 긍정적인 소식이 없다면 미 달러화 대비 파운드화의 가치는 1.30-1.35달러 범위를 벗어나기가 힘들어 보인다. 반대로 상황이 2020년 말 하드 브렉시트가 이뤄지는 쪽으로 흘러갈 경우 파운드화는 하방 위험에 노출될 것이다.

종합하면, 이번 선거 결과에 따라 브렉시트를 위한 첫번째 단계는 내년 1월 말 이뤄질 가능성이 높다. 하지만 그 다음 단계를 보다 구체적으로 예측하는 데 있어서는 여전히 까다로운 조건들이 남아있기 때문에 브렉시트를 둘러싼 불확실성이 모두 해소되었다고 말하기는 힘든 상황이다.

상기 견해는 AB내 모든 운용팀의 견해를 나타내는 것은 아닙니다. 본 자료는 정보 제공만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특정 증권 및 상품의 매수∙매도 권유, 투자 조언 또는 추천으로 해석되어서는 안됩니다. 본 자료에 제시된 견해 및 의견은 AB의 내부적 예측에 기초하며, 미래 시장 성과에 대한 지표로 삼을 수 없습니다. 이 자료에서 언급한 어떤 전망이나 견해도 실현된다는 보장은 없습니다.